명휘원 l 행복드림>복지뉴스

> 복지뉴스

'하루하루 소중한 시간과 일과를 나눕니다.'

「아이돌봄 아동학대 실태점검 특별신고」 창구 개설|

  • 관리자
  • |조회수 : 171
  • |추천수 : 0
  • |2019-04-10 오후 7:44:21

「아이돌봄 아동학대 실태점검 특별신고」 창구 개설
- 운영 기간 : ‘19년 4월 8일(월) ~ 6월 30일(일)
- 신고 대상 : 과거 사례를 포함하여 아동학대가 의심되는 경우
- 신고 방법 : ① 아이돌봄서비스 홈페이지(www.idolbom.go.kr) 
              ② 신고전화 ☎ 02-3479-7760, 7761
※ 긴급신고 ☎112


- 아이돌봄 홈페이지 및 전화접수 창구 8일부터 운영 -
- 아이돌보미 긴급 아동학대예방 특별교육 실시 -


여성가족부(장관 진선미)는 최근 발생한 아이돌보미의 아동학대 사건을 계기로 유사 사건이 재발되지 않도록 정확한 실태를 점검하고 개선방안을 마련하기 위해「아이돌봄 아동학대 실태점검 특별신고」창구를 4월 8일(월)부터 6월 30일(일)까지 개설·운영한다.

 

과거 사례를 포함하여 아동학대가 의심되는 경우에는 아이돌봄서비스 홈페이지(www.idolbom.go.kr) 로그인 > 참여마당 > 아동학대 실태점검 특별신고 창구를 통해 신고 가능하며, 신고전화(☎02-3479-7760, 7761, 평일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도 운영한다.

 

다만, 긴급한 조치를 요하는 상황일 경우에는 즉시 아동학대 신고전화(국번없이 112/ 24시간)로 신고하여야 한다.

 

또한, 특별신고창구를 통해 접수된 신고내용은 아동보호전문기관과의 협조를 거쳐 처리된다. 조사가 필요한 경우 관할 지역 아동보호전문기관이 바로 절차를 개시하며, 여성가족부는 실태점검과 함께 아이돌보미의 활동정지 등 자격관리 조치를 동시에 시행한다.

 

여성가족부는 이번 실태점검 기간 중 접수된 아동학대 의심사례의  유형·빈도 등을 파악하여 아이돌봄 관리체계 등 제도를 개선하고, 아동학대 관련기관과의 협력체계도 강화할 계획이다.

 

특별신고 기간 종료 후 ‘실태점검 특별신고’창구는 아이돌봄서비스 불편사항 접수 창구로 전환된다.

 

이와 함께, 전체 아이돌보미에 대한 긴급 아동학대예방 특별교육을 서비스 제공기관별로 4월말까지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기존 보수교육(16시간)과는 별개인 아동학대 예방과 아동인권 감수성 관련 특별교육이며, 아동학대예방교육 전문가를 초빙하여 집합교육(1시간) 및 토의(1시간)로 진행된다.

 

특별교육은 ▶ 아동학대 예방 관련 법령 ▶ 아동학대 발견 시 신고방법 ▶ 아동학대 동영상 사례 ▶ 아이돌보미 간 사례토론 등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아울러, 지난 5일 열린 ‘아이돌봄서비스 제도개선 전담조직(TF)’ 1차 회의 결과 다음과 같은 사항을 우선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아동학대자에 대해‘무관용 원칙’을 도입하여 활동정지, 자격정지, 자격취소 기준 등을 강화하기 위한 법령 개정을 추진한다.

 

아이돌보미 채용 시 표준화된 인·적성 검사를 도입하는 것은 물론, 활동 중인 아이돌보미에게도 실시한다.

 

아동학대 사례 등을 반영한 양성·보수교육 표준 교재를 전면 개정한다.

 

또한, 제1차 회의에서 논의된 영상정보처리기기(CCTV) 설치 지원, 모니터링(점검) 개선, 사업추진 체계 공공성 강화 방안 등은 12일(금)에 열릴 2차 회의에서 구체화하여 논의할 예정이다.

 

윤효식 여성가족부 청소년가족정책실장은 "이번 아동학대 사건에 대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하며 재발방지를  위해 최대한 노력할 것"이라며 "학대방지대책과 함께 성실하게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대다수의 아이돌보미들이 자부심을 갖고 일할 수 있도록 아이돌보미 처우 개선을 포함, 제도개선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은 4월 9일(화) 오후 2시 서울시 건강가정지원센터에서 열리는 간담회에 참석하여 아이돌보미 양성·보수 교육 관계자들을 만나 실태점검 및 개선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여성가족부 2019.04.08



댓글 0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649 [2019년 청소년] 학생 44% 하루 여가 2시간 미만…73% 사교.. 관리자 107 2019.05.02
648 [종합] 월300만원 버는 맞벌이, 근로장려금 얼마 받을까 관리자 125 2019.04.26
647 오늘부터 만 6세 미만 자녀 둔 全가정에 월 10만원 관리자 99 2019.04.26
646 건강보험 종합계획으로 ‘더’ 든든해진다 photo 관리자 121 2019.04.23
645 최대 4천500만 원..내달부터 저소득층 전세금 대출 지원 관리자 126 2019.04.23
644 스스로 깨치며 만드는 대피요령…46개 초등학교서 재난안전훈련 관리자 111 2019.04.23
643 2019 너나들이 여행참가자 모집(서울시 거주 장애인, 저소득층 특별.. 관리자 168 2019.04.16
642 강원산불 피해 이재민에 공공임대 2년간 무상 공급 관리자 140 2019.04.16
641 서울시 ‘바우처택시’ 이용 장애유형 확대 photo 관리자 141 2019.04.16
640 보건복지인력개발원, 방탄소년단 팬 카페 ‘방탄이모단’ 아동복지시설 보.. 관리자 144 2019.04.16
「아이돌봄 아동학대 실태점검 특별신고」 창구 개설 관리자 171 2019.04.10
638 제13회 서울사회복지걷기대회 개최 관리자 190 2019.04.09
637 박원순 시장 "복지는 사람 투자…조폐제조창이라도 만들고 싶어" 관리자 177 2019.04.09
636 고용보험 가입자 7년만 최대폭 증가…구직급여액도 사상최대 관리자 179 2019.04.09
635 7월부터 병원과 한방병원 2‧3인실에도 건강보험 적용 관리자 187 2019.04.06
634 서울시, 집으로 찾아가는 ‘서울케어-건강돌봄’ 시행 관리자 166 2019.04.04
633 농협, 장애인 384명 특별채용 실시 관리자 189 2019.04.04
632 사회서비스가 국민의 일상 속으로 찾아간다 관리자 169 2019.04.04
631 보호종료아동 자립수당, 지금 신청하세요! 관리자 177 2019.04.04
630 [이슈] 저소득층 중고생의 꿈을 국가가 지원 관리자 197 2019.04.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