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휘원 l 행복드림>복지뉴스

> 복지뉴스

'하루하루 소중한 시간과 일과를 나눕니다.'

등산·야외활동 시 ‘진드기 매개질환’ 예방수칙|

  • 관리자
  • |조회수 : 273
  • |추천수 : 0
  • |2019-05-28 오전 11:28:53

지난 15일 야생 진드기에 물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의 첫 사망자가 발생했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은 쯔쯔가무시증과 함께 진드기를 매개로 한 질환 중 하나이다. 질병을 유발하는 진드기는 참진드기와 털진드기로 나뉘고, 참진드기의 종류가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을 일으킨다.


특히 참진드기에 물리면 바이러스가 몸으로 들어가서 원인불명의 발열과 구토, 설사와 복통을 일으키며, 두통이나 근육통, 경련, 의식장애, 출혈 등이 동반될 수 있다.

등산이나 야외활동이 많은 4월~10월에는 진드기가 활발히 활동하는 시기이므로, 기온이 높은 이 시기에 등산이나 야외활동을 계획했다면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또한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은 예방백신과 치료제가 없으므로 등산이나 야외활동 시에는 예방수칙을 미리 숙지해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진드기 매개질환 예방수칙


진드기

<자료제공=질병관리본부>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질환이 무엇인지 Q&A를 통해 상세히 알아본다.


Q.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은 어떤 질병인가?

A.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은 제4군 법정감염병으로, SFTS 바이러스 감염에 의해 발생한다. 발열, 소화기 증상과 함께 백혈구·혈소판 감소 소견을 보이고, 일부 사례에서는 중증으로 진행되어 사망에 이르기도 한다.


Q.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바이러스는 어떻게 감염되나?

A. 주로 야외활동(등산, 봄나물 채취 등)에서 반복적으로 진드기에 노출될 경우, 바이러스를 보유하고 있는 진드기에 물려 감염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다만, 중국과 우리나라에서 일부 의료진이 환자의 혈액 등에 직접적으로 노출되어 2차 감염된 것으로 추정되는 사례가 있어 환자와 접촉 시 주의가 필요하다.


Q.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에 걸리면 어떤 증상이 있나?

A. 원인불명의 발열, 소화기 증상(식욕저하, 구역, 구토, 설사, 복통)이 주증상이다. 이와 함께 두통, 근육통, 신경증상(의식장애, 경련, 혼수), 림프절 종창, 출혈이 동반될 수 있다.


Q. 진드기에 물리면 무조건 감염되나?

A. 진드기에 물린다고 해서 모두 감염이 되는 것은 아니다. 현재 국내에 서식하는 참진드기 중 극히 일부만 SFTS 바이러스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물린다고 해도 대부분의 경우에는 SFTS에 걸리지 않는다. 하지만 진드기에 물린 뒤 6일~14일(잠복기) 이내에 고열과 함께 구토, 설사 같은 소화기 증상이 동반된다면 가까운 의료기관에 방문해 진료를 받으시는 것이 좋다.


Q.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어떻게 예방해야 하나?

A.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진드기의 활동이 왕성한 4월에서 10월 사이에 특히 주의해야 한다. 풀숲이나 덤불 등 진드기가 많이 서식하는 장소에 들어갈 경우에는 긴 소매, 긴 바지, 다리를 완전히 덮는 신발을 착용해 피부 노출을 최소화 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야외활동 후 진드기에 물리지 않았는지 꼭 확인하고, 옷을 꼼꼼히 털고, 외출 후 목욕이나 샤워를 하는 것이 좋다. 야외활동 시 기피제를 사용하는 경우 일부 도움이 될 수 있으나, 피부 노출을 최소화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


Q. 진드기에 물린 후 어떻게 해야 하나?

A. 진드기의 대부분은 인간과 동물에 부착하면 피부에 단단히 고정되어 장시간(수일~수주 간) 흡혈한다. 손으로 무리하게 당기면 진드기의 일부가 피부에 남아 있을 수 있으므로 핀셋 등으로 깔끔히 제거하고, 해당 부위를 소독하는 것이 좋다. 필요시 가까운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


Q. 환자와 접촉 시 주의사항이 있나?

A. 공기나 비말(물방울이 날아다닌다는 뜻, 기침·재채기를 할 때 침 등의 5마이크로미터 이상의 입자를 의미) 등으로 전염되지 않기 때문에 같은 병실에 머무를 때 특별한 제약이 있지 않고, 별도 병실에 격리할 필요도 없다.

다만, 중국과 우리나라에서 감염환자의 혈액과 체액에 직접 노출되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되는 사례가 있으므로, 의료진의 경우 환자와 직접적으로 접촉할 시 보호장구를 착용하고, 혈액접촉감염예방원칙을 준수해야 한다.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소통실

출처: http://www.korea.kr/news/healthView.do?newsId=148861066&pWise=sub&pWiseSub=B5


댓글 0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676 7월부터 자궁 외 임신, 응급실 건보 확대 적용 관리자 236 2019.06.12
675 오십견엔 릴렉신 호르몬이 특효 관리자 234 2019.06.10
674 장애인 양궁 김민수, 선수권대회서 세계신기록 photo 관리자 222 2019.06.10
673 지역사회 통합돌봄 전국 8개 지자체서 6월부터 시작 관리자 255 2019.06.05
672 2021년까지 5G AI기반 응급의료시스템 구축에 231억원 투입 관리자 238 2019.06.04
671 성인에게 필요한 예방접종 관리자 213 2019.06.03
670 [한컷통계] 직장인 4명 중 3명 ‘일하는 노후’ 꿈꾼다 관리자 194 2019.06.03
669 초보아빠 육아모임 100인의 아빠단 전국 확대 모집 관리자 239 2019.06.03
668 우리 동네 숲길을 걸어볼까?…미세먼지 잡는 전국 도시숲 6 photo 관리자 255 2019.05.29
667 자연과 도심에서 가족과 함께하는 ‘5월 문화가 있는 날’ 관리자 297 2019.05.28
등산·야외활동 시 ‘진드기 매개질환’ 예방수칙 관리자 273 2019.05.28
665 청년 맞춤형 전·월세 대출 나온다…소득 없어도 2%대 금리 관리자 266 2019.05.28
664 해양안전사고 상황별 대처법…어떻게? 관리자 292 2019.05.28
663 6월 8∼17일 길동생태공원 반딧불이 축제…프로그램 사전예약 photo 관리자 227 2019.05.27
662 ‘장애를 앓다’의 올바른 표현은 ‘장애를 갖다’ 관리자 242 2019.05.23
661 ‘출생부터 노후까지’내 삶에 필요한 복지, 한권에 담았다 관리자 245 2019.05.23
660 7월 1일부터, 45세 이상 여성도 난임시술 시 건보 적용 관리자 250 2019.05.22
659 대나무 숲 피톤치드 농도 도심의 7배…산림치유 효과 높다 관리자 254 2019.05.21
658 신혼집…희망은 아파트·자가, 현실은 다세대연립·전월세 관리자 271 2019.05.16
657 축농증 가려내고 우울증 예측까지…AI진단 상용화 속도 관리자 275 2019.05.14